‘국가보안법 70년 역사 철폐’로 통일시대 앞당기자 0모바일 기사 분석 칼럼 

‘국가보안법 70년 역사 철폐’로 통일시대 앞당기자

북한과의 상호교류를 차단하는 냉전·분단시대의 악법 국가보안법이 제정 된지 오늘로 꼭 70년을 맞았다. 분단을 조장하는 국가보안법의 망령은 판문점선언과 평양공동선언을 맞은 올해에도 우리사회를 어김없이 위협하고 있다. 국가보안법 철폐는 12월 1일 열리는 민중대회가 제시한 10대 과제에도 이름을 올렸다. 2015년 민중총궐기 이후 3년 만에 촛불혁명의 여망을 담아 열린 민중대회의 중심화두 중 하나인 것이다. 국민은 국가보안법 청산 약속을 여러 차례 밝혔지만 좀처럼 속도를 내지 않고... Read More
 속 오늘의 박처원은 누구인가 기사 분석 칼럼 

<1987> 속 오늘의 박처원은 누구인가

1987-2017 우리가 세상을 바꿀 수 있단 공통의 기억 영화 <1987>의 주인공 대학교 신입생 연희의 물음. “데모하러 가요? 그런다고 세상이 바뀌어요?” 그렇다. 세상이 조금은 바뀌었다. 적어도 촛불혁명으로 국정농단의 중심에 서 있던 ‘유신의 딸’ 박근혜는 물러났잖은가. 현대사학자 한홍구가 2012년 겨울 박근혜의 당선을 지켜보며 절망적으로 표현한 ‘신유신의 밤’이 민중권력에 의해 전복되는 짜릿함은 실로 엄청났다. 물론 과연 근본적으로 세상이 바뀔 것인가라는 거대한 물음이 아직...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