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변 빅딜’도 못 받는 미국의 아둔함 0모바일 기사 분석 칼럼 

‘영변 빅딜’도 못 받는 미국의 아둔함

“미국이 천재일우의 기회를 놓쳤다.” – 2월 27-28일 이틀간 베트남 하노이에서 열린 2차 북미정상회담 합의문 도출이 무산된 다음날(3월 1일) 자정을 조금 넘긴 0시 10분(현지시각) 멜리아 호텔에서, 최선희 외무성 부상이 기자회견을 통해 밝힌 북한의 공식입장 아무래도 최선희 부상의 말처럼 기회를 놓친 것은 북한이 아니라 미국으로 보인다. 향후 협상의 주도권을 꽉 쥐고 있는 것이 북한이라면 합의 무산으로 위기에 처한 것은 바로 미국이다. 국내외... Read More
북미정상회담에서 보인 미국의 외교적 무례 0모바일 분석 칼럼 

북미정상회담에서 보인 미국의 외교적 무례

북한과 미국은 한반도 비핵화를 위한 회담을 하고 있다. ‘힘’의 논리가 지배하는 국제 질서 속에서 핵보유국끼리 회담을 통해 비핵화를 실현한다는 것은 쉬운 일은 아니다. 그러나 2차 북미정상회담 전후로 미국의 태도를 보면 굉장히 우려스럽다. 미국이 오만방자하고 무례한 태도를 보이고 있기 때문이다. 미국이 비핵화 협상을 망가뜨리고 있다. 시작부터 무례, 심상치 않았던 2차 북미정상회담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베트남 당동역에 도착해 자동차를 타고 숙소로 향하는 동안... Read More
최선희 부상 기자회견이 갖는 의미와 향후 전망[시사돋보기] 0모바일 방송 시사돋보기 

최선희 부상 기자회견이 갖는 의미와 향후 전망[시사돋보기]

북미정상회담이 합의문 없이 끝난 이후 북미 분위기가 심상치 않습니다. 그 와중에 최선희 북한 외무성 부상이 진행한 기자회견이 많은 관심을 끌었습니다. 이번 주 시사돋보기에서는 최선희 부상 기자회견이 갖는 의미와 향후 전망을 준비했습니다.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