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진향 “촛불혁명 의지로 통일 막는 토착왜구, 반통일 세력 몰아내는 싸움해야” 0모바일 기획영상 영상 

김진향 “촛불혁명 의지로 통일 막는 토착왜구, 반통일 세력 몰아내는 싸움해야”

9월 21일 청년문화공간. 9월 평양공동선언 1주년을 맞아 김진향 개성공업지구지원재단 이사장이 청년들 앞에서 한반도 문제의 해법을 밝혔습니다. ‘북미관계가 진전되어야 남북관계가 진전된다며’ 사실상 손 놓고 있는 정부에 대해, 온 국민이 남북관계 진전을 촉구해야 한다는 것입니다. 또한 김진향 이사장은 “분단의 본질을 은폐하고 독점하는 세력”으로 미국과 토착왜구를 짚었습니다. 저들의 방해 역시 국민이 싸워 뚫어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외세와 외세의 편을 드는 국내 세력들을 거부할 때야말로,... Read More
“남북 합의 파기 주장하며 긴장 조성하는 자유한국당은 어느 나라 당인가!” 0모바일 영상 현장 

“남북 합의 파기 주장하며 긴장 조성하는 자유한국당은 어느 나라 당인가!”

자유한국당이 9.19 남북군사합의 폐기를 주장하며 한반도 평화에 재를 뿌리려 하고 있습니다. 민족은 안중에도 없고 군사적 대결과 긴장을 통해 자신들의 정치적 이익만을 추구하겠다는 모습입니다. 자유한국당의 반민족적 행태를 규탄하는 기자회견이 열렸습니다.   Read More
민족민주열사 추모제 “열사 뜻 이어받아 적폐청산, 사회 대개혁 실현” 0모바일 영상 현장 

민족민주열사 추모제 “열사 뜻 이어받아 적폐청산, 사회 대개혁 실현”

지난 6월 8일 3시 청계광장에서는 28회 #민족민주열사·희생자 범국민추모제가 열렸다. #추모제 는 청계광장 한쪽을 가득 채운 열사의 영정들 앞에서 엄숙하게 진행됐으며 참가자들은 열사의 뜻을 이어 받아 #적폐청산, 사회 대개혁을 다짐했다. Read More
‘미국반대 자주평화행진’ “‘남북관계 내정간섭’ 한미워킹그룹 해체하라!” 0모바일 영상 현장 

‘미국반대 자주평화행진’ “‘남북관계 내정간섭’ 한미워킹그룹 해체하라!”

“미국을 반대한다!” “한미워킹그룹 해체하라!” “주한미군 세균실험실 폐쇄하라!” 5월 31일 저녁 7시 광화문광장 인근에서 반전평화국민행동 주최로 ‘미국반대 자주와 평화행진’이 열렸다. 우리나라의 주권을 침해하며 남북관계 진전을 가로막는 미국을 겨눈 직접행동이 이어졌다.   Read More
분단 넘어 통일로‥조선학교 문집 ‘꽃송이’ 출판기념회 0모바일 영상 현장 

분단 넘어 통일로‥조선학교 문집 ‘꽃송이’ 출판기념회

4월 24일 프란치스코 교육회관 211호에서 재일조선학교 학생들의 문학작품집 ‘꽃송이’ 출판기념회가 열렸습니다. 한신교육투쟁 71주년, 판문점선언 1주년을 맞아 첫 출판됐는데요. 우리 동포 학생들의 말과 통일정신이 가득한 멋진 이 책을 주목해 주세요. #조선학교 #우리학교 #41년만에한국서첫출판 #통일문학   Read More
[착각] 한미동맹이 한반도 안보를 지켰다? – 한미동맹은 미국과 친일파의 동맹 0모바일 권오혁의 단상 방송 

[착각] 한미동맹이 한반도 안보를 지켰다? – 한미동맹은 미국과 친일파의 동맹

단상의 착각 시리즈 마지막 편입니다. 어떤 정부건 한미동맹은 건들지 못하는 성역같이 대하고 있습니다. 동맹은 원래 대등한 나라끼리 이익이 맞을 때 맺는 일시적인 것입니다. 한미동맹은 어떤가요? 한미동맹이 추구하는 이익이 과연 우리 국민의 이익일까요? 친일잔당 세력의 이익 아닐까요? 이제 한 번 살펴볼 때가 되었습니다. Read More
나경원 국회연설에서 드러난 자유한국당의 ‘분단·대결’ 본능 0모바일 분석 칼럼 

나경원 국회연설에서 드러난 자유한국당의 ‘분단·대결’ 본능

지금 남과 북은 평화와 통일로 빠르게 나아가고 있다. 남과 북은 세차례의 정상회담을 통해 한반도에 평화체제를 구축하고 통일번영을 이루기로 하였다. 70년 넘게 민족의 발목을 붙잡던 분단을 이제는 극복하고 새 시대로 나아가려는 것이다. 우리 국민은 평화와 번영, 통일의 새 시대에 환호하며 기대를 하고 있다. 그런데 자유한국당은 새 시대를 달가워하지 않고 가로막고 있다. 본질을 적나라하게 드러낸 자유한국당 국회 연설 자유한국당은 전당대회를 마치자마자 대형폭탄을... Read More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