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15 74주년 ‘NO아베’ 촛불 “한뜻으로 끝까지 싸웁시다!”

“한 몸 한뜻으로 끝까지 싸우고 싸워 아베를 규탄합시다!”
광복절 74주년 -일제-미쓰비시 강제동원 피해자 양금덕 할머니의 말씀

광복절 74주년을 맞아 열린 ‘아베 규탄 촛불문화제’와 이어진 행진에서는 모두 10만여 명이 운집했다. 강제동원 피해자인 양금덕 할머니가 무대에서 일제의 만행을 고발해 큰 호응을 받았다.

참가자들은 ‘식민지배 사죄하라’ ‘친일적폐 청산’을 목청껏 외쳤다.
특히 한국, 일본 시민사회 각계가 함께 ‘아베 정권 규탄’을 외쳐 그 취지가 빛났다.

행진은 주한 일본대사관, 조선일보 본사를 지나 시청광장 앞에서 마무리됐다.

지소미아 연장시한 종료일인 8월 24일, 제6차 아베규탄 촛불집회가 열린다.



(Visited 30 time, 1 visit today)

관련기사

댓글

소중한 의견 남겨주셔서 고맙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