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도에 소녀상 세우겠다” 독도소녀상 프로젝트 ‘잇다’ 출범

대학생당은 서울 종로구 일본 대사관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독도 소녀상 프로젝트 ‘잇다’의 출범을 선언했다.

이 자리에 참석한 대학생들은 일본의 제국주의적 침략의 상징물로 대표되는 독도에 일본군 ‘위안부’ 소녀상을 세워 일본에 대한 진정한 사과와 반성을 이끌어내고 평화의 의지를 세우겠다고 밝혔다.

 

영상제공 : 대학생당



 

(Visited 69 time, 1 visit today)

관련기사

댓글

소중한 의견 남겨주셔서 고맙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