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한미군 철수로 귀결될 평화협정 기사 분석 

주한미군 철수로 귀결될 평화협정

자유한국당 등 보수진영이 문정인 대통령 통일외교안보특보를 겨냥해 ‘주한미군 철수’를 언급했다면서 촉발시킨 논란이 확산되고 있다. 그렇다면 사실은 무엇일까. 지난 4월 30일 문 특보는 국제관계를 다루는 미국의 잡지 <포린 어페어스>에서 ‘진정한 한반도 평화의 길 – 문재인·김정은 정상회담의 진전과 약속’이란 제목의 기고문의 말미에 “(남북정상회담과 북미정상회담을 거쳐) 만약 평화협정이 조인된다면 주한미군에는 어떤 일이 일어날까”라며 “그 협정이 체결된 이후에는 주한미군의 계속적 주둔이 정당화되기 어렵다”고 말했다.... Read More
77.5%, “김정은 위원장을 신뢰한다” 기사 분석 

77.5%, “김정은 위원장을 신뢰한다”

국내외 여론은 남북정상회담을 계기로 김정은 국무위원장을 재평가하고 있다. 먼저, 김정은 위원장에 대해 국민의 긍정적인 인식변화가 눈에 띈다. 미디어오늘은 남북정상회담을 계기로 김정은 국무위원장에 대한 인식에 변화가 있었냐는 질문에 긍정적으로 변화했다는 답변이 68.6%, 부정적으로 변화했다는 답변이 6.5%, 변화가 없음 18.4%, 잘 모름은 6.6%로 나타났다. MBC에 따르면 김정은 국무위원장에 대한 신뢰도를 묻는 말에 77.5%가 긍정적으로 평가했으며, 19.6%만이 부정적으로 평가했다. 이념성향별로는 자신이 진보성향이라 응답한... Read More
94.1%, 남북정상회담에 쏟아지는 환호 기사 분석 

94.1%, 남북정상회담에 쏟아지는 환호

국민은 남북정상회담을 보며, 회담 성과에 압도적인 지지를 보내며, 남북통일에 대해 기대를 높이고 있다.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지난 4월 27일 판문점에서 정상회담을 하였다. 이후 각종 여론조사 기관들은 국민에게 남북정상회담에 대한 반응을 물었다. 먼저, 국민은 남북정상회담에 대해 매우 긍정적으로 평가하고 있다. KBS 여론조사 결과에 따르면 남북정상회담 결과에 대해 성과가 있었다는 답변이 94.1% 성과가 없었다는 답변이 5.9%로 나타났다. 94.1%의 성과가 있었다는 답변... Read More
남북통일철길로 대륙왕래 길 열린다 기사 남북정상회담 분석 

남북통일철길로 대륙왕래 길 열린다

부산에서 시베리아 잇는 ‘민족의 혈맥’ 뚫자 역사적인 3차 남북정상회담을 맞아 한반도에 평화통일의 훈풍이 불어오는 가운데 남녘 부산에서 출발해 북녘 경제특구 나진을 넘어 시베리아로 내달리는 ‘민족의 혈맥’ 설립이 가시권에 들어왔다. 남과 북의 동부 허리를 잇는 동해북부선 설립이 재추진 될 것이란 관측이 나온다. 최근 민관합작으로 분단된 남북철도를 잇자는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 민간참가 형태는 남북관계 정상화가 공식화되기 전의 사전조치로 풀이된다. 남북정상회담과 분단 70주년을 맞은 만큼... Read More
색깔론 없는 축제한마당 “평화와 통일의 길로” 기사 분석 칼럼 

색깔론 없는 축제한마당 “평화와 통일의 길로”

“(통일행사) 제대로 하네요. 미래를 앞당기고 있어” 정상회담 맞이 통일행사에 참가한 시민의 말 ‘북한 바로알기’ 정상회담 맞이 통일부스 풍경 지난 4월 21일 역사적인 남북정상회담을 환영하는 풍성한 통일행사가 광화문 북측 광장에서 열렸다. 참가시민들은 정상회담을 가리켜 “평화와 통일의 길”이라는 무대 위 사회자의 발언에 호응하며 머지않아 도래할 평화통일의 봄을 만끽했다.   광화문을 지나가던 시민이 통일의 염원을 담아낸 그림을 바라보고 있다. ⓒ박명훈 남북철도가 시베리아 횡단철도와... Read More
세월호 4주기 안산, 이듬해 봄날은 달라야 한다 기사 칼럼 

세월호 4주기 안산, 이듬해 봄날은 달라야 한다

2018년 4월 16일. 세월호참사의 희생학생들이 생전에 뛰어놀던 안산의 하늘은 참사의 기억을 아랑곳하지 않는 듯 소름끼치게 푸르렀다. 참사 이후 4번째 봄이 찾아왔다. 시종일관 진상규명을 방해하고 협잡하던 박근혜 정권도 물러났고 ‘국가가 희생자들을 구하지 않았다’는 사실이 명백하게 드러났다. 그러나 유가족 분들은 “조각 하나가 맞춰졌을 뿐 아직 아무것도 밝혀진 게 없다”고 호소한다. ‘철저한 진상규명’은 이제 막 궤도에 올랐을 따름이다. 침묵의 행진, 슬픔과 다짐의 교차... Read More
정동영 “8.15정상회담-남북연합 가능” 기사 주요뉴스 

정동영 “8.15정상회담-남북연합 가능”

역사적인 3차 남북정상회담과 첫 북미정상회담이 다가오면서 한국전쟁 이래 남북대치가 지속되던 한반도의 전쟁위기가 해소할지 모아지고 있는 가운데 회담 결과에 따라 8.15남북정상회담과 남북연합이 가능하다는 관측이 제기돼 시선을 잡아끈다. 만약 현실화된다면 단순한 남북화해국면을 넘어 실질적인 통일논의가 진행될 것으로 전망된다. 지난 15일 정동영 민주평화당 의원은 TBS 장윤선의 이슈파이터에 출연해 “남북관계 전면 정상화하려면 경제교류, 사회문화교류 이런 문제들이 합의되고 실천돼야 하는데 이번은 비핵화 정상회담이라 북미정상회담과 연동된... Read More
평화협정 찬성 여론 80% 육박 기사 분석 

평화협정 찬성 여론 80% 육박

국민은 여론조사 및 인터넷 댓글을 통해 한반도 평화체제 실현에 지지를 보내고 있다. 마이크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 내정자가 부활절 주말에 북한을 방문하였고, 트럼프 미 대통령은 현지시간 17일 미일 정상회담 모두 발언에서 “남한과 북한 사이에 종전문제가 논의되고 있다”며 “큰 축복이며, 지지한다”고 말했다. 청와대 고위 관계자는 18일 “한반도 안보 상황을 궁극적으로 평화적인 체제로 발전시키기 위한 다양한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며 “하나의 방안으로 한반도 정전협정... Read More
한반도의 봄을 기다리는 국민 여론 기사 분석 

한반도의 봄을 기다리는 국민 여론

국민은 남북관계 발전에 대해 큰 기대를 하고 있다는 것이 각종 여론조사 결과와 인터넷 여론에서 나타나고 있다.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가 리서치앤리서치에 의뢰하여 3월 15일부터 3월 18일까지 한 여론조사 결과가 발표되어 눈길을 끌었다. 향후 남북관계 전망에 대한 질문에 대해 ‘좋아질 것’이 62.2%로, 작년 4분기 39.0%에 비해 23.2% 증가하였다. “북한이 우리에게 어떤 대상인가”라는 질문에는 협력 내지 지원의 대상이라는 답변이 50.1%로 작년 4분기 39.9%에 비해 10.2%... Read More
1 2 3 6